기사 제목보기제목+내용
[사설] [사 설] 잊을만하면 터지는 마약 프로포폴(propofol, C12H18O)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팝의 황제’인 마이클 잭슨은 마취제 다량 투여로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마이클 잭슨을 죽음으로 몰고 갔던 수면 마취제는 ‘프로포폴’이라는 성형수술 시에 통증을 차단하는 약품이다.그는 프로포폴을 과다 투여하여 심방마비로...
청주일보  2019-03-25
[사설] [사 설] 문대통령 보좌하지 못하는 청와대와 외교부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말실수는 누구나 할 수 있지만 대통령과 총리 등이라면 이야기는 달라진다.미국 트럼프 대통령의 말실수는 유명하다.얼마 전 백악관 안보회의에서는 아시아국가 부탄을 ‘부톤’으로, 네팔을 ‘니플’로 잘못 불렀다. 유럽 테러를 ...
청주일보  2019-03-25
[사설] [사 설] 하나마나한 무늬만 인사청문회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실효성 없고 흠집내기 인사청문회 하면 뭐하나?실효성이 부족한 인사청문회가 이번에도 ‘요식 행위’에 그칠 것이라는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는 이유다.대통령은 국회 동의가 필요한 총리와 달리 장관은 청문회가 끝나면 국회 평가와...
청주일보  2019-03-21
[사설] [사 설] 마약해방구를 만들어준 지방자치단체 인허가권과 정보, 수사권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1)어떤 사람에게는 어려운 일이 어떤 놈년들에겐 너무나 쉽다 (2)일부 지자체에서 클럽은 유흥주점이 아니다. (3)주거지역, 학교 앞에 어디든 설립될 수 있는 ‘일반음식점’. (4)일부 지자체에서 클럽이 ‘춤 허용 일반...
청주일보  2019-03-13
[사설] [사 설] 죽어가는 공교육 날개 달린 사교육.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공교육 죽어 가고 사교육만 더 커졌다.(1)1인당 사교육비 29만1천원 '역대 최고'(2)6년 연속 상승(3)예체능 사교육 늘고 방과후 수업 참여는 줄어 (4)'입시컨설팅' 회당 약 12만원(5)저소득-고소득 사교육비 격...
청주일보  2019-03-13
[사설] [사 설] 양심(Conscience , 良心)에 털난 종자들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양심(良心)’은 뭔가? ‘어떤 행위에 대하여 옳고 그름 또는 선과 악을 구별하는 도덕적 의식이나 마음씨’이다. 사전적 의미는 '사물의 가치를 변별하고 자기의 행위에 대해 옳고 그름과 선과 악의 판단을 내리는 도덕적 의...
청주일보  2019-03-12
[사설] [사 설] 대통령의 법칙과 새끼들의 법칙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한국 대통령들은 자신들이 무슨 신인줄 안다. 북한도 이제 신비화 전략을 버릴 모양이다.김 위원장이 하노이에서 귀국한 뒤 첫 메시지에서 경제발전에 대한 강조와 함께 ‘수령 신비화’의 문제점을 지적한 것 역시 예사롭지 않다...
청주일보  2019-03-12
[사설] [사 설] 봄을 알리는 요정 3총사 쇠뿔현호색, 노루귀, 복수초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1. 쇠뿔현호색(Bull’s-horn corydalis)경상북도 경산시에서 채집되어 한국 특산종으로 발표된 여러해살이풀이다. 꽃이름이 어렵다. 꽃이 쇠뿔 모양이고 현호색 종류라는 뜻의 이름이다. 높이는 11~24㎝이다....
청주일보  2019-03-11
[사설] [사 설] 적폐진원지 관피아 중심 정보 독식 클러스트(cluster, Haufen, Schwarm)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산업집적지. 유사 업종에서 다른 기능을 수행하는 기업, 기관들이 한 곳에 모여있는 것을 말한다.클러스터는 직접 생산을 담당하는 기업뿐만 아니라 연구개발기능을 담당하는 대학, 연구소와 각종 지원 기능을 담당하는 벤처캐피털...
청주일보  2019-03-08
[사설] [사 설] 법은 거미줄이다.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가진 놈들을 위해서만 작동되는 괴상한 법"Laws are like cobwebs, which may catch small flies, but let wasps and hornets break through." "법은 거...
청주일보  2019-03-08
[사설] [사 설] 국민 죽이는 초미세먼지 숨쉬는게 겁난다.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1)극단대책 필요한 초미세 먼지 대책(2)미세먼지 황사 10일이상 초미세먼지 나흘이상 덮쳐(3)포근한 기온에 대기질 최악(4)3월 중순까지 비 소식 없어(5)기상청, 3~5월 황사 발생일 평년보다 많을 것으로 전망이런...
청주일보  2019-03-04
[사설] [사 설] 빨갱이의 어원을 찾아
【충북·세종=청주일보】김홍순 = 공산주의자를 비하하는 멸칭 중 하나가 빨갱이다. 본래 당원이나 유격대원을 뜻하는 파르티잔(partisan)에서 빨치산과 빨갱이가 연유한다는 것이다.사실 빨갱이라는 용어는 공산주의자들 스스로가 만든 명칭이라 볼수도 있다....
청주일보  2019-03-04
[칼럼] 【칼 럼】 여야 정치지도자 여러분 지금은 나라 안에서 싸울때가 아닙니다!
【충북·세종=청주일보】여야 정치지도자 여러분 지금은 나라 안에서 싸울때가 아닙니다!지금 정국을 보면 조선을 망하게 한 지리 한 당파싸움 과 너무 흡사 하다는 생각이 들어 왠지 불안하다.100년전 조그마한 중소국 일본은 우리나라를 삼키고 러시아와 중국까...
최준탁 기자  2019-02-27
[사설] [사 설]봄을 알리는 노루귀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노루귀는 한국 각처 산지에서 자라는 다년생 초본이다.생육특성은 나무 밑에서 자라며 노루귀가 잘 자라는 곳의 토양은 비옥하고 양지식물이다. 한국 봄꽃의 특징은 꽃이 먼자나는데, 노루귀도 예외는 아니다.꽃이 피고 나면 잎이...
청주일보  2019-02-26
[사설] [사 설] 김정은, 비행기 3시간 포기, 3박 60시간 열차 대장정(大長征) 의미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전용기 참매' 있는데 왜? 열차외교 장정을 할까?(1)할아버지 김일성 따라하기 (2)김씨 집안 열차 투어 복고 (3)60시간 동안 세계 언론 노출(4)정통성·북중관계 등 포석언뜻 비합리적으로 보이는 열차 선택은 북중 관계...
청주일보  2019-02-25
[사설] [사 설] 한국당 황교안 -오세훈, 전직 국무총리와 서울시장 대결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1)대통령권한 대행 황교안과 당대표 황교안 (2)황이 이기면 7번째, 오세훈이 이기면 4번째,국무총리가 이길까, 서울시장이 이길까?황교안이 교묘하게 탄핵에 대한 말바꾸기를 하면서 당패표로 진입하고 있다.국무총리 출신 ...
청주일보  2019-02-25
[사설] [사 설]소득주도성장의 아이러니, 이상과 현실의 부조화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1)소득격차 더 벌어져 저소득층 덮친 ‘소득 대참사’(2)작년 4분기 소득 하위 20% 가구 소득 17.7% 급감(3)통계작성 이래 최악 (4)상위 20% 가구는 소득 10% 늘어(5)"소득주도성장 궤도 수정” 목청 ...
청주일보  2019-02-22
[사설] [사 설] 공공기관 채용비리 전수조사 결과 공개 요구 증폭
【충북·세종=청주일보】 김흥순 = 공공기관 채용비리 전수조사 결과를 모두 공개하자는 요구가 들끓고 있다. (1)모두 182건 적발(2)친인척 특혜 채용비리 16건 (3)불법 직장 세습은 대표적 악질 적폐정부 '공공기관 채용비리 근절 추진단'은 2018...
청주일보  2019-02-21
[칼럼] [칼 럼]적국의 문화재를 사랑하는 손혜원 의원
[서울=청주일보] 박형노 기자=적산가옥(敵産家屋)이란, 적국의 건축물을 말하며, 우리나라는 일제 강점기에 일본인이 우리국민을 착취해서 일본인이 일본식으로 지은 건축물을 뜻한다. 근대문화란 일제 강점기에 대부분 우리 문화재를 파괴하고 그 위에 건축된 일...
박형노 기자  2019-02-21
[사설] [사 설] 사법농단 판사 30명 공소시효 3년 지나.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양승태가 감옥에서 웃고 있다. -대법 방관 속 ‘사법농단’ 판사 중 30명, 3년 징계시효 지났다(1)미적대다 3년 ‘훌쩍’지나(2)작년 징계받은 8명도 ‘솜방망이’(3)현직 관여자 중 남은 35명도 핵심 사안 다수 시...
청주일보  2019-02-19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   |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원약관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제호 : 청주일보 | 등록번호 : 충북아00152 | 최초 발행연월일 : 2009년 3월 30일 | 발행인 : 박창서 | 등록연월일 : 2015년 2월 23일(법인전환)
편집인 : 박창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윤모 | 발행소 : 충북 청주시 흥덕구 대신로10번길 6-1 시사 B/D | 전화번호 : 043-232-0505 | 대표 메일 : news8419@hanmail.net
청주일보의 기사를 무단 전재 · 복사 · 배포 등을 금하며 이를 어길 시 저작권법에 저촉됨을 알려드립니다.
Copyright © 2019 청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