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제목보기제목+내용
[사설] [사 설] 한국의 3대 괴물 -미세먼지, 폭염, 젠더폭력 소리 없는 살인자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기후변화, 테러·식량·양극화는 유엔이 지정한 21세기 인류가 해결해야 할 4대 과제 다.누가 7월을 청포도가 익어가는 계절이라 했던가. 이제는 사람이 익어가는 계절이다.지옥 그자체다.정부도 대책이 없다. 전기료 때문에 ...
청주일보  2018-07-20
[사설] [사 설] 국산 헬기 수리온 변신 마린온 추락과 세월호 교훈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해병대 상륙기동헬기인 ‘마린온’ 추락 사고와 관련해 청와대, 국방부, 군부대의 수습 과정이 엉망진창이다. 어이없는 사고로 해병대원 5명이 사망했음에도, 청와대는 오히려 ‘수리온’ 헬기의 우수성을 홍보하는 ‘망언’을 했다...
청주일보  2018-07-20
[사설] [사 설] 경기부양책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1)4조원 가량 '미니추경’급 부양책(2)침체경기 살릴지 미지수2014년 성장의 논리에 매몰된 경제학자들에게 쓴 경고의 글이 나왔었다.성장의 논리로 무장한 자본주의경제와 문화유전자옛 아메리칸 드림이 번영을 추구했다면 ...
청주일보  2018-07-19
[사설] [사 설] 암살시도 11번 끝에 1947년 7월 19일 서거한 몽양(夢陽) 여운형(呂運亨) 71주기,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주린 자는 먹을 것을 찾고 목마른 자는 마실 것을 찾는 것은 자기의 생존권을 위한 인간 자연의 원리이다. 이것을 막을 자가 있겠는가! 일본인이 생존권이 있는데 우리 한민족만이 홀로 생존권이 없을 수 있는가?일본인이 생존...
청주일보  2018-07-19
[사설] [사 설] 내년도 최저임금 8350원.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최저임금 본질은 부동산 임대료, 본사갑질, 카드 수수료 -최저임금 1만원 대통령 공약 실패 보다 법으로 뒷받침 안해준 적폐 국회다. 편의점 본사갑질 프랜차이즈 본사, 수수료로 돈버는 카드사, 불로소득 임대료 건물주등이 ...
청주일보  2018-07-18
[사설] [사 설] 노무현 책사에서 자한당 비대위원장 된 김병준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1)청탁금지법(일명 김영란법)위반 혐의로 경찰 수사중(2)작년 대학교수 시절 1백만 원 넘는 골프 접대 받은 혐의(3)20명 초청에 118만원(4)구원투수일까? 패전처리용 투수일까? (5)"계파·진영 논리와 싸우다 죽...
청주일보  2018-07-18
[사설] [사 설] 위기 의식, 위기는 다시 온다 -금융위기 이후 선진국은 왜 금융 규제를 강화하는가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위기는 늘 사람들의 탐욕과 희망 섞인 기대가 예상치 못한 정치적ㆍ경제적 기류의 변화를 만나 일어났다. 그러나 대개 사람들은 그런 작은 사건이 큰 위기로 발전하게 될지를 예측하지 못했다.” -조윤제의 저서 ‘위기는 다시...
청주일보  2018-07-17
[사설] [사 설] 개차반 푸트럼프(Putrump)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무례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싸잡아 이른 신조어다. 트럼푸(Trumpu : 트럼프 푸틴의 합성어) , 푸트럼프(Putrump)로 불린다.둘다 공통점이 꽤많다.0. "권력정치(pow...
청주일보  2018-07-17
[사설] [사 설] 징벌적 손해배상의 표본- 존슨 앤 존슨의 발암파우더 사건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베이비 파우더와 난소암의 연관성을 두고 다투는 소송에서 미국 미주리 주 법원 배심원단이 존슨앤 존슨에 약 47억 달러, 우리 돈 5조 3천 250억 원을 배상하라는 평결을 내렸다고 미국 방송이 보도했다.배심원단은 존슨앤...
청주일보  2018-07-16
[사설] [사 설] 옥수수(corn, maize)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옥수수의 계절이다.대학과 학벌에 한이 맺혔는지 요새 유행하는 옥수수 이름은 대학찰옥수수와 강원도 지역의 찰옥수수다.학명은 Zea mays L.이다. 옥수수는 볼리비아를 중심으로 한 남아메리카 북부의 안데스산맥의 저지대나 ...
청주일보  2018-07-16
[사설] [사 설] 홍준표 상왕론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상왕론 펼쳤던 홍준표 "문재인 상왕 이해찬, 안철수 상왕 박지원""文 상왕 이순실, 安 상왕 박순실…내 상왕은 국민"인간이란 제 허물은 모른다.남의 들보만 열심히 찾아내 짖어댄다.벌써 부터 홍준표 상왕론이 나오고 있다.홍...
청주일보  2018-07-12
[사설] [사 설]태국 동굴소년 코치 13명 구조, 세월호 사건과 비교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살아난 태국의 자존심, 무너진 한국의 자존감디짜이, 뿜짜이오로지 구조에 집중 하기 위해 강력한 언론 통제한국처럼 언론의 경마식 보도 설레발 보도 등을 보지 않으니 정말 좋았다.부러운 생각에 만감이 교차한다.한국과 태국의...
청주일보  2018-07-12
[사설] [사 설] 성범죄에 관대한 사회는 안된다. 더 강하게 처벌하라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여후배 화장실서 성폭행한 고교생을 실형 대신 소년부로 송치한 관대한 판사가 나타났다.지적능력이 떨어지는 학교 후배를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고교생이 항소심에서 ‘건전한 사회인으로 성장할 가능성을...
청주일보  2018-07-11
[사설] [사 설] 국방장관 송영무(宋永武)의 이상한 처신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이 세상에 거저 얻는 것은 없다. 좋은 일을 해야 복을 받는다” -송영무의 13대 조상 우암 송시열제45대 국방부 장관 송영무의 처신이 연일 구설수에 오르고 있다.(1)친여성 정부 내세웠지만, 송영무·탁현민 입 때문에...
청주일보  2018-07-11
[사설] [사 설] 타산지석(他山之石)다른 종교에서 배운다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적폐는 어디에도 존재해선 안된다" -불교 개혁 위해 나이 88세에 단식중인 설조 스님설조 스님은 7월 11일 현재, 22일째 조계사 앞에서 단식 중이다.자신의 이력서에 서울대를 졸업했다고 허위 기재하고, 불쌍해서 형의...
청주일보  2018-07-11
[사설] [사 설] 민주당은 없고 대통령 화수분만 있다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대통령이 황금알을 낳는 거위고 화수분이다.민주당이 하는 일이 거의 없다. 대통령 덕분에 모든 선거에서 이기고 야당의 실패에서 반사이익을 얻을 뿐이다.화수분은 재물이 계속 나오는 보물단지다. 그 안에 온갖 물건을 담아 두면...
청주일보  2018-07-10
[사설] [사 설] 군대 장성들은 군대 로고를 남성 성별기호로 인식했나?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군대가 개판이다. 장군은 남군이 아닌 여군을 성추행하고 장관이라는 자는 "여군들 행동거지 조심하라"고 여군 탓을했다. 이게 미친 소리지 사람이 할 소리인가?군내 성폭력 사건이 잇따르는 와중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7월 ...
청주일보  2018-07-10
[사설] [사 설] 재난에 무너진 일본에 동정심 안보내는 한국의 학습효과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1)아베의 정치재난에 이어 터진 자연재해 물폭탄 무방비로 당해(2)사망자 114명 넘어, 실종자 60명 모두 200명 가까이 희생 예상 (3)석달 내릴 비 3일간 내려 (4)주민대피 발령 늦고(5)물난리 와중에 아베 ...
청주일보  2018-07-10
[사설] [사 설] 북미 협상, 판 깨질 단계는 아니지만, '밀당' 본격화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합의이행 '다른 셈법', 숙제 남긴 폼페이오 방북 협상북미 공동성명 이행 방법을 놓고 양측의 인식과 셈범이 다르다는 점이 확연하게 드러났다. 이로 볼 때 핵심 현안인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 논의가 현실화하려면 갈...
청주일보  2018-07-09
[사설] [사 설] 미국 vs 중국 무역전쟁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1)장기화 조짐(2)신냉전 구도(3)정치적 목적에 따른 ‘적대적 공존’ (4)본질은 기술패권 다툼(6)기술 헤게모니 싸움(7)문제는 중간에 낀 한국정규돈 국제금융센터 원장본격화하는 미·중 무역전쟁을 “기술 패권 다툼”...
청주일보  2018-07-09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   |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원약관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제호 : 청주일보 | 등록번호 : 충북아00152 | 최초 발행연월일 : 2009년 3월 30일 | 발행인 : 박창서 | 등록연월일 : 2015년 2월 23일(법인전환)
편집인 : 박창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윤모 | 발행소 : 충북 청주시 흥덕구 대신로10번길 6-1 시사 B/D | 전화번호 : 043-232-0505 | 대표 메일 : news8419@hanmail.net
청주일보의 기사를 무단 전재 · 복사 · 배포 등을 금하며 이를 어길 시 저작권법에 저촉됨을 알려드립니다.
Copyright © 2019 청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