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위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 【충북·세종=청주일보】 기창건설, 추석맞이 사랑의 햄 세트 전달. 음성 김학모 기자
【충북·세종=청주일보】음성 김학모 기자 = 기창건설(대표 이창복)이 9일 충북 음성군 감곡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민족의 대명절인 추석을 맞이해 주위의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고 햄 세트 300개(6백만 원 상당)를 전달했다.

철근콘크리트 구조물 구축에 국내 유수의 건설업체인 기창건설은 지난 설에도 햄 세트 100세트를 전달한 바 있으며 감곡면 지역민들에게 매번 사랑울 전하는 메신저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기탁식에 참석한 기창건설 이광용 부장은 “어려운 곳에서 몸과 맘이 시들어 가고 있는 이들에게 따뜻한 사랑의 정을 전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정동혁 감곡면장은 “사랑의 햄 세트를 기탁하신 기창건설에 감사를 드리며 어려운 이웃에게 골고루 나눠주고 기부자의 사랑까지도 전달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청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