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옥천군, 제10회 향수옥천 포도·복숭아 축제에 신명나는 ‘국악’ 공연 두 편 마련

오정해의 ‘바람이 머무는 곳에’, 한국전통타악 그룹 ‘태극’ 공연 청주일보l승인2016.07.1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충북·세종=청주일보】충북 옥천군, 한국전통타악 그룹 ‘태극’ 공연<사진=옥천군 제공>박수은 기자
【충북·세종=청주일보】박수은 기자 = 충북 옥천군은 제10회 향수옥천 포도․복숭아 축제를 기념하고 방문객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오는 23일 흥겨운 국악 공연을 두 편을 마련한다.

23일 오후 1시와 5시 옥천문화예술회관에서 영화 서편제 주인공 오정해의 ‘바람이 머무는 곳에’가 오후 7시에는 ‘우리가락 우리마당’ 올해 8번째 공연을 한국전통타악그룹 ‘태극’이 선사한다.

‘바람이 머무는 곳에’는 오정해 뿐만 아니라 국립국악관현악단 수석 단원인 안수련, 모듬북 연주가 이승호, 28인조 국악챔버오케스트라 A-hope 등이 출연한다.

공연은 국악관현악곡 ‘플라이 투 더 스카이’를 시작으로 △안수련의 해금협주곡 ‘추상’ △소프라노 김성혜와 테너 강훈이 부르는 국악관현악곡 ‘뱃노래, 아리아리, 적막한 꽃길’ △판소리와 관현악의 만남 ‘쑥대머리, 사랑가’ △오정해가 부르는 국악가요 ‘너랑나랑, 홀로아리랑, 진도아리랑’ △이승호의 모듬북 협주곡까지 약 80분간 이어진다.

관람료는 전석 1만원이며, 65세 이상은 50% 할인된다.

예매는 옥천문화예술회관(www.ocac.go.kr)이나 1588-8440으로 하면 된다.

한국전통타악그룹 ‘태극’이 전개하는 ‘우리가락 우리마당’은 대고취타, 강원무(창작지전무), 장구이야기(설장구), 사무놀이와 채상소고춤, 모듬북합주 순으로 공연되며, 관성 야외공연장에서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김태은 문화관광과장은 “옥천 포도․복숭아 축제장을 찾는 방문객들을 위해 특별히 신명나는 국악공연 두 편을 준비했다” 며 “이번 축제에 많은 분들이 오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청주일보  webmaster@cj-ilbo.com
<저작권자 © 청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청주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   |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원약관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제호 : 청주일보 | 등록번호 : 충북아00152 | 최초 발행연월일 : 2009년 3월 30일 | 발행인 : 박창서 | 등록연월일 : 2015년 2월 23일(법인전환)
편집인 : 박창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윤모 | 발행소 : 충북 청주시 흥덕구 대신로10번길 6-1 시사 B/D | 전화번호 : 043-232-0505 | 대표 메일 : news8419@hanmail.net
청주일보의 기사를 무단 전재 · 복사 · 배포 등을 금하며 이를 어길 시 저작권법에 저촉됨을 알려드립니다.
Copyright © 2019 청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