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청주시 흥덕구 옥산면, 냅킨아트종합공예 교실 인기

추위를 모르는 수강생의 열정 박창서l승인2017.11.1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충북·세종=청주일보】 청주시 흥덕구 옥산면 주민자치프로그램 냅킨아트종합공예 교실에서 천연비누 만들기 체험을 했다. <사진=옥산면주민센터 제공> 박창서 기자
【충북·세종=청주일보】 박창서 기자 = 아침부터 바람이 불어 체감온도가 7도 이하로 뚝 떨어진 가운데, 충북 청주시 흥덕구 옥산면 복지회관에서는 주민자치프로그램 냅킨아트종합공예 교실이 천연비누 만들기 체험으로 북적북적했다.

냅킨아트공예교실은 티슈함, 인테리어 액자, 장식접시, 장바구니 등 실생활에서 쓸 수 있는 실용적인 소품을 만드는 데 중점을 둔 교실이다.

이번 수업에서는 특히 주부들이 관심을 가질만한 천연비누 만들기 체험을 주제로 했다. 수강생들은 고체비누를 열심히 녹이고, 각각 효능을 지닌 천연 재료를 선택하여 틀을 잡아 굳히는 과정을 통해 다양한 모양의 천연비누를 제작했다.

냅킨아트의 한 수강생은 “추운데 아침에 출석하는 게 힘들긴 하지만, 이렇게 나와서 열심히 만든 결과물을 보면 추위를 다 잊게 된다. 다음 수업은 어떤 재료로 어떤 소품을 만들 수 있을지 기대된다.”고 했다.
박창서  elccid1@gmail.com
<저작권자 © 청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창서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   |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원약관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제호 : 청주일보 | 등록번호 : 충북아00152 | 최초 발행연월일 : 2009년 3월 30일 | 발행인 : 박서은 | 등록연월일 : 2015년 2월 23일(법인전환)
편집인 : 박서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윤모 | 발행소 : 충북 청주시 흥덕구 대신로10번길 6-1 시사 B/D | 전화번호 : 043-232-0505 | 대표 메일 : news8419@hanmail.net
청주일보의 기사를 무단 전재 · 복사 · 배포 등을 금하며 이를 어길 시 저작권법에 저촉됨을 알려드립니다.
Copyright © 2017 청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