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제목보기제목+내용
[사설] [사 설]멸치(蔑致, Japanese anchovy)도 기가 막힌 원산지 표시법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멸치(蔑致, Japanese anchovy)도 기가 막힌 원산지 표시법멸치로 유명한 고장은 부산 기장군이다. 멸치성어기 때인 매년 4월 기장 멸치 축제가 열린다. 기장 멸치축제에 가짜 멸치가 등장해, 검찰 수사, 법원 ...
청주일보  2015-09-08
[사설] [사 설] 흐트러진 삼권분립
【충북·세종=청주일보】제20대 국회의원 선거인 내년 4월 12일 총선을 앞두고 임명직 장관들의 부적절한 언행이 도마 위에 오르고 있다. 우리나라는 삼권분립이 무너져 입법·사법·행정의 균형이 붕괴돼 입법과 사법의 권한이 행정을 압도하는 기형적인 형태의 ...
청주일보  2015-09-07
[칼럼] 【칼 럼】패거리즘과 아웃소싱
【충북·세종=청주일보】남윤모 기자 = 중화사상인 유가의 대표적인 공자도 그가 평생을 두고 깨우침을 얻고자 했던 논어에서 패거리즘에 대해 비판하며 인정하는 듯한 글귀를 남겼다.우리는 이조 500년사의 기득권 최대 집합체인 당파싸움을 통해 국가의 혼란과 ...
청주일보  2015-09-06
[칼럼] [사 설] 여성 독립운동가 이애라(李愛羅)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여성 독립운동가 이애라(李愛羅)는 일제 강점기 독립운동으로 투옥돼 고문 끝에 병을 얻어 풀려났다가, 블라디보스토크에서 28세 젊은 나이로 1921년 9월 4일 사망했다. 사망한 여성독립운동가 이애라는 이애일라(李愛日羅)...
청주일보  2015-09-04
[사설] [사 설] 관포지교(管鮑之交)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우정을 표현하는 단순한 고사성어가 아니다.관자(管子), 관학, 포숙아(鮑叔牙), 제 환공(齊 桓公), 제자백가(諸子百家), 우정(友情), 역지사지(易地思之) 등 이해할 분야가 많다. 관중(管仲)은 중국 춘추시대 중엽 제...
청주일보  2015-09-03
[사설] [기자수첩] 고추의 본질
【충북·세종=청주일보】중부인뉴스 최준탁 본부장 = 고초(苦草·苦椒)·번초(番草)·남만초(南蠻草)·남초(南椒)·당초(唐草)·왜초(倭草) 등으로 부른다.원산지에서는 여러해살이풀이지만 한국에서는 겨울을 나지 못하므로 한해살이풀처럼 기른다.고추는 서로 다른 ...
청주일보  2015-08-30
[칼럼] 【칼 럼】현대 정치에서 신하(臣下)의 가치관
【충북·세종=청주일보】남윤모 본부장 = 신하의 기준잣대인 삼강오륜은 중국 전한(前漢) 때의 유학자 동중서(董仲舒)가 공맹(孔孟)의 교리에 입각해 삼강오상설(三綱五常說)을 논한 데서 유래돼 중국, 우리나라에서 기본적인 사회 윤리로 존중돼 왔다.그중에 삼...
청주일보  2015-08-30
[사설] [사 설] 정치 쪼가리 이슈들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다른건 몰라도 국방비리는 무조건 조지자(1)소멸시효 두지 말자(2)영구조사 영구처벌하자(3)이적죄, 내란죄, 간첩죄 등 최고 법정형으로 다스리자 ...(4)재기불능의 상태로 만들자(5)네들이 좋아하는 원점타격 하자◇세...
청주일보  2015-08-28
[사설] [사 설] 의료법으로 특별보호받는 의사들 1600명 뒷돈받아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의료법으로 특별보호받는 의사들 1600명 뒷돈받아(1)이번 제약회사서 돈받은 의사만 1600명(2)의료파장 우려 처벌기준 높인 경찰(3)300만원 이상 300여명만 입건, 구속영장은 0...(4)범죄자 5명중 4명은 빼...
청주일보  2015-08-27
[사설] [사 설] 남북 고위급 회담 극적 타결 … 무제
【충북·세종=청주일보】 김흥순 = 남북 고위급 회담 4일차 43시간만에 6개항 새벽 2시 합의 발표오늘(25일) 새벽에 극적으로 타결됐다.(1)북한 지뢰 도발에 대한 유감 표명(2)남한 대북 확성기 방송 오늘 낮 12시부터 중단...(3)북한 전방지역...
청주일보  2015-08-25
[칼럼] [칼럼]현대에서 국가를 생각 하는 의미
【충북·세종=청주일보】남윤모 총괄 본부장 = 국가의 흥망성쇠는 국가의 통치자 덕목과 통지주변의 권력을 구성하고 있는 인적자원에서 척도가 결정된다.나라를 구성하고 있는 지도자들 주변에 백성을 위하는 인재가 많으면 국가는 부흥하고 백성의 생활이 윤택해지며...
청주일보  2015-08-23
[칼럼] 【칼 럼】경제와 광복 70주년
【충북·세종=청주일보】남윤모 기자 = 일제치하 36년을 고통 받았던 1945년 해방이후 광복 70주년을 맞이한 우리 광복의 의미는 남다르다.해방이후 일본은 독도의 영유권 문제로 협력과 비협력적인 모호한 관계가 이어지고 있다.동지도 적도 아닌 이런 관계...
청주일보  2015-08-16
[사설] [사 설] 교육부 -여자가 데이트 비용 안내 성폭행 당한다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존재 의심받는 교육부 -여자가 데이트 비용 안내 성폭행 당한다(1)소녀경 우수도서 선정이후 황당한 성교육방안(2)여자가 데이트 비용 안내 성폭행 당한다.(3)학교 성교육 표준안 파문...(4)‘남성의 성적 충동’ 당연시...
청주일보  2015-08-12
[사설] [사 설] 개혁이 안되는 이유?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개혁이 안되는 이유?(1)개혁하는 사람들을 개혁 논의 대상에서 제외(2)노동개혁 핵심 -임금피크제(salary peak)에 재벌개혁, 공무원은 제외(3)일부기관의 도덕적 해이 때문에 늦어지는 것만 아니다....(4)임금...
청주일보  2015-08-11
[사설] [사 설] 제 2 수에즈 운하(Suez Canal) 개통
【충북·세종=청주일보】 김흥순 = 제 2 수에즈 운하(Suez Canal) 개통아시아와 아프리카 두 대륙의 경계인 이집트의 시나이 반도 서쪽에 건설된 세계 최초 최대의 운하. 지중해의 포트 사이드(Port Said) 항구와 홍해의 수에즈(Suez) 항...
청주일보  2015-08-10
[칼럼] [칼 럼] 논란과 분란 차이
【충북·세종=청주일보】남윤모 기자 = 논란은 어떤 대상이나 소재에 대해 이러니저러니 서로 다르게 주장하거나 다투는 것이고, 행동이나 실천이 수반되지 않는 정적인 설이며 토론의 대상이다.분란은 대상이나 소재에 대해 서로 다르게 주장하다 의견이 충돌해 행...
청주일보  2015-08-10
[사설] [사 설]괴물과 싸우다 보면 괴물이 된다
【충북·세종=청주일보】 김홍순 = 괴물과 싸우다 보면 괴물이 된다우리가 만든 괴물, 우리와 다르면 모두 괴물신화 속 영웅들의 행적을 보면 괴물을 처치하는 장면이 많이 나온다. 마치 내가 그들이 된 것처럼 괜히 우쭐해지고 든든해진다. 그들의 행동이 전혀...
청주일보  2015-08-05
[사설] 【사 설】재벌 해체나 개혁이 필요함을 보여주는 롯데 사태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매울 신(辛) 행복할 행(幸)은 한 획차(1)2% 지분 갖고 93조 롯데그룹 휘젓는 신씨 3부자.(2)계열사 80곳 중 상장사는 8개뿐 (3)매출 대부분 한국, 실제는 일본 기업(4)경제민주화 필요성 확실히 증명(5)재...
청주일보  2015-08-04
[사설] [사 설] 무서운 콜라(Cola)
【충북·세종=청주일보】 김홍순 = 무서운 콜라(Cola)(1)미국을 대표하는 성분모르는 세계 지배 음료(2)열대지방에서 재배되는 콜라열매(Cola Nut) 열매(3)최근 미국 CBS 방송 콜라먹고 60분 보도 -마약과 비슷...(4)콜라식민지된 나우루...
청주일보  2015-08-03
[사설] [사 설] 최근 새정치 민주연합
【충북·세종=청주일보】김흥순 = 새정치연합지리멸렬(支離滅裂)적전분열(敵前分裂)사분오열(四分五裂)오합지졸(烏合之卒)=어중이 떠중이'史記(사기)' 酈生陸賈列傳(역생육가열전)酈食其(역이기)가 漢沛公(한패공) 劉邦(유방...
청주일보  2015-07-31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   |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원약관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제호 : 청주일보 | 등록번호 : 충북아00152 | 최초 발행연월일 : 2009년 3월 30일 | 발행인 : 박창서 | 등록연월일 : 2015년 2월 23일(법인전환)
편집인 : 박창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윤모 | 발행소 : 충북 청주시 흥덕구 대신로10번길 6-1 시사 B/D | 전화번호 : 043-232-0505 | 대표 메일 : news8419@hanmail.net
청주일보의 기사를 무단 전재 · 복사 · 배포 등을 금하며 이를 어길 시 저작권법에 저촉됨을 알려드립니다.
Copyright © 2019 청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