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 학부모들도 읽을 수 있는 번역 가정통신문 배포

충북국제교육원, 학교소식 가정통신문 다국어 번역본 지원 이성기 기자l승인2019.12.0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충북·세종=청주일보】이성기 기자 = 충북도국제교육원(원장 사명기)이 학교현장과 다문화가정 학부모 간의 원활한 소통을 지원하기 위해 유치원과 초·중학교에서 주로 사용되는 가정통신문 10여종을 6개의 언어로 번역해 지원한다.

이번에 개발된 가정통신문 번역본은 학기초 학부모 상담주간 안내, 돌봄교실 신청 등과 관련해 6개 언어(베트남어, 중국어, 일본어, 러시아어, 몽골어, 캄보디아어)로 번역하여 한국어 원본과 함께 지원된다.

이번에 제공하는 가정통신문은 주로 1학기에 이뤄지는 학교행사에 관한 안내를 번역한 것이며, 2학기용 가정통신문도 표준안을 선정해 2020년 상반기에 번역 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국제교육원 담당자는 “도교육청과의 협업으로 학교현장에서 주로 이용되는 표준 가정통신문을 선정했으며, 대학 교수, 결혼이주여성으로 구성된 번역팀이 한 달 정도 번역작업을 했다”며, “향후 학교현장의 요구를 반영해 추가로 번역된 가정통신문들을 제작 배포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이성기 기자  7power@hanmail.net
<저작권자 © 청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   |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원약관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제호 : 청주일보 | 등록번호 : 충북아00152 | 최초 발행연월일 : 2009년 3월 30일 | 발행인 : 박창서 | 등록연월일 : 2015년 2월 23일(법인전환)
편집인 : 박창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윤모 | 발행소 : 충북 청주시 흥덕구 대신로10번길 6-1 시사 B/D | 전화번호 : 043-232-0505 | 대표 메일 : news8419@hanmail.net
청주일보의 기사를 무단 전재 · 복사 · 배포 등을 금하며 이를 어길 시 저작권법에 저촉됨을 알려드립니다.
Copyright © 2019 청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