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삼유통, 7년째 명절맞이 후원물품 기탁

㈜삼삼유통, 청주시 성화개신죽림동 저소득가정을 위한 김 100박스 기탁 서정욱l승인2020.01.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충북·세종=청주일보】 ㈜삼삼유통의 청주시 성화개신죽림동 저소득층 대상자를 위한 후원물품 기탁식. <사진=성화개신죽림동주민센터 제공> 서정욱 기자
【충북·세종=청주일보】 서정욱 기자 = ‘(주)삼삼유통’(대표 박재길)은 설 명절을 앞둔 16일 충북 청주시 서원구 성화개신죽림동(동장 이규황)을 찾아 저소득층 대상자를 위한 김 100박스를 기탁했다.

박재길 대표는 7년째 명절마다 김, 멸치세트 100박스 , 북한이탈주민을 위한 100만원 상당의 선풍기 20대를 기탁 하는 등 한결같은 나눔으로 성화개신죽림동에 거주하는 대상자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고 있다.

‘(주)삼삼유통’박재길 대표는 “가족과 함께 맛있는 음식을 먹으며 명절을 즐기는 기쁨을 누리지 못하는 분들도 많이 계신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내 가족의 행복도 중요하지만 한걸음 더 나아가 내 옆에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을 위해 내가 할 수 있는 일을 하는 것도 기쁨이다”고 나눔의 뜻을 밝혔다.

이에 성화개신죽림동에서는 ‘(주)삼삼유통’의 진심어린 마음을 담아 외로움과 허전함을 느끼고 있는 독거노인, 한부모 세대 등 저소득 100가정을 선정해 직접 김 세트와 함께 온정을 전달할 예정이다.
서정욱  sonata7752@naver.com
<저작권자 © 청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정욱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   |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원약관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제호 : 청주일보 | 등록번호 : 충북아00152 | 최초 발행연월일 : 2009년 3월 30일 | 발행인 : 박창서 | 등록연월일 : 2015년 2월 23일(법인전환)
편집인 : 박창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윤모 | 발행소 : 충북 청주시 흥덕구 대신로10번길 6-1 시사 B/D | 전화번호 : 043-232-0505 | 대표 메일 : news8419@hanmail.net
청주일보의 기사를 무단 전재 · 복사 · 배포 등을 금하며 이를 어길 시 저작권법에 저촉됨을 알려드립니다.
Copyright © 2020 청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