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옥천군장학회 사업 확대

“교육여건 향상에 힘쓸 것” 청주일보l승인2019.01.1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충북·세종=청주일보】 지난해 국제교육지원사업 미국 국립보건원 방문. <사진=옥천군 제공>박수은 기자
【충북·세종=청주일보】박수은 기자 = (재)옥천군장학회가 지역 학생들의 교육여건 향상을 위해 장학사업을 확대한다.

옥천군이 지난 2007년 설립한 이 장학회는 설립 11년만인 지난해 1월 기금목표액 100억원을 달성했다. 현재 후원금과 출연금을 합해 모두 100억5천300만원 정도의 기금이 마련돼 있다.

기존 성적우수자 등에게 직접 장학금을 지급해 오던 것을 2016년부터는 교육지원 사업까지 확대해 교육 현장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있다.

지난 2016년 지역인재육성사업 1억원을 시작으로 2017년 2억원의 행복교육지구 운영사업, 지난해에는 1억원의 국제교육 지원사업까지 점차 확대돼 지난해까지 총 8억원을 투입하며 폭 넓은 인재육성 사업을 펼치고 있다.

여기에 더해 올해부터는 1억5천만원을 추가로 투입해 명품고 육성사업을 펼친다.

관내 고등학교 3곳에 맞춤형 학력향상 특화프로그램, 입시 컨설팅, 적성검사 등과 같은 특색 있는 사업을 학교별로 지원할 계획이다.

지역 내 교육 불균형 해소와 예·체능 특기적성 분야 지원을 위한 지역인재 육성사업도 기존 1억원에서 2천만원을 더 늘려 지원한다. 더불어 옥천인재장학금 지급 대상도 확대될 방침이다.

관내 거주하는 중·고·대학생의 성적, 건강보험료, 거주기간, 가족 수를 따져 주던 이 장학금의 경우 충북도립대생 10명을 추가 선발해 총 162명에게 30~200만원씩 총 1억6천580만원의 장학금을 지원한다.

전년도 학기 말 대비 석차가 월등히 향상된 학생을 대상으로 지급하는 점프 장학금은 기존 45명에서 60명까지 늘려 총 1800만원을 지급한다.

나머지 면지역 불균형 해소를 위한 희망장학금과 국제 및 전국대회 입상자에게 주는 예체능 특기 장학금, 다문화가족 자녀를 위한 곰두리 장학금 등 4개 사업도 97명에게 6390만원을 계속해 지원할 계획이다.

장학회 관계자는 “자녀 교육 등으로 대도시 인구유출이 가속화되고 있는 가운데, 특히 농촌지역 교육불균형 해소가 절실하다”며 “교육경비 중단으로 위축된 우리지역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장학회를 통한 교육사업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청주일보  webmaster@cj-ilbo.com
<저작권자 © 청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청주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   |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원약관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제호 : 청주일보 | 등록번호 : 충북아00152 | 최초 발행연월일 : 2009년 3월 30일 | 발행인 : 박창서 | 등록연월일 : 2015년 2월 23일(법인전환)
편집인 : 박창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윤모 | 발행소 : 충북 청주시 흥덕구 대신로10번길 6-1 시사 B/D | 전화번호 : 043-232-0505 | 대표 메일 : news8419@hanmail.net
청주일보의 기사를 무단 전재 · 복사 · 배포 등을 금하며 이를 어길 시 저작권법에 저촉됨을 알려드립니다.
Copyright © 2019 청주일보. All rights reserved.